[기자회견] 정부의 새만금 해수유통 결단을 촉구합니다!

6월 5일 환경의 날을 앞두고 전북녹색연합을 비롯한 수십개의 단체, 어민, 종교계, 정당이 함께 연대하고 있는 ‘새만금 해수유통 추진 공동행동’에서 정부의 새만금 해수유통 결단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였습니다.

정부는 지난 20년간 4조원의 예산을 들여 새만금 수질개선사업을 진행했습니다. 그러나 담수화 목표시기인 2020년이 되었는데도 수질 개선은 커녕 더욱 악화되었습니다. 그런데도 수질개선사업 실패를 인정하지 않고, 또 다시 엄청난 예산을 들여 수질개선사업을 하면 된다고 합니다.

계속 담수화를 고집하며 수질개선사업 오조오억번 해도 수질은 결코 개선되지 않을 것입니다. 해수유통 결단 없이는 수질개선은 불가능합니다.

자연은 타협하지 않습니다. 최악의 수질을 살려낼 수 있는 건 자연의 힘밖에 없습니다.

2020년입니다. 새만금은 담수화를 할 수도, 할 이유도 없다는 것을 인정할 때입니다. 정부와 전라북도는 더 이상 해수유통 결정을 미루지 말고, 결단을 해야 합니다. 수질개선사업의 잘못을 솔직하게 인정하고, 용기 있게 생명의 길로 나서주십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