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 해수유통을 염원하는 “새만금 장승제”

새만금 운동의 상징이자, 성직자들이 새만금을 살리기 위해 삼보일배 순례를 시작한 부안 해창갯벌(장승벌)에서 새만금 해수유통을 염원하는 장승제를 엽니다.

2020년 마침내 새만금 해수유통 결정을 이끌어내기 위한 결의를 다지는 소중한 자리가 될 것입니다.

고운 가을하늘빛 아래 부안 장승벌에서 새만금 생명을 그리는 마음 나눌 수 있길 바랍니다.